부산 도시철도 양산선 무인철도 2026년까지 구축

부산 금정구 노포동과 양산시 북정동을 잇는 부산 도시철도 양산선 무인 운전 시스템으로 2026년까지 구축됩니다. 글로벌 교통설루션 전문기업 에스트래픽이 부산 도시철도 양산선 열차제어시스템 설치 사업을 수주했다고 9일 밝혔습니다. 계약규모는 153억원입니다.

부산 도시철도 양산선

부산 도시철도 양산선 프로젝트 개요

부산 도시철도 양산선 무인철도 2026년까지 구축
부산 도시철도 양산선 노선도

부산교통공사가 진행 중인 양산선 (노포 ~ 북정) 건설 프로젝트의 역 관리 시스템 설계, 생산, 배송, 검사, 설치 및 시운전을 S-Traffic이 담당할 예정입니다.


KTCS-M (한국 철도 신호 시스템) 프로젝트 소개

KTCS-M은 한국 철도 신호 시스템의 차세대 체계로, 지상 트랙 회로를 사용하지 않고 양방향 연속 무선 통신 기술을 적용하여 기차를 실시간으로 제어할 수 있습니다. 한국철도연구원은 2014년 7월에 기술 개발 및 국산화를 목표로 완료했으며, 일산선에서 상용화를 준비 중입니다.


S-Traffic의 기술 및 역할

S-Traffic은 삼성 SDS, 포스코 ICT 및 한국철도연구원이 2010년부터 진행한 ‘한국 무선 통신 기반 기차 제어 시스템(KRTCS)’과 관련된 기술을 확보했습니다. 핵심 솔루션 개발에 관여한 인력을 포함한 사업 권리는 삼성 SDS와 포스코 DX로부터 이전되었으며, 해당 사업이 진행 중입니다. 이 기술을 기반으로 한 제품은 한국철도공사가 발주한 ‘KTCS-M 파일럿 프로젝트’의 일산선(정발산 ~ 대화)에 제공되었고, 상용 운영이 완료되었습니다.


S-Traffic의 발언

S-Traffic 관계자는 “KTCS-M 일산선 파일럿 프로젝트 이후, 우리는 공공기관이 운영하는 노선에 역 관리 시스템을 구축하기 시작했으며, 이로써 무인 운영의 안정성과 유지보수성을 더욱 향상시켰습니다.”라고 말했습니다. 그는 “저희 솔루션의 성능이 더욱 향상되었다”며 “앞으로 각 지방 정부에서 준비 중인 KTCS-M 프로젝트에서 개선하고 경쟁력을 확보할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부산 도시철도 양산선 상세

부산 도시철도 양산선
양산선 노선 계획

노포역(출발점)과 북정역(종착점)을 포함하여 총 7개 역으로 구성됩니다. 이 노선은 북정산업단지를 연결하며, 노포역과 양산체육관역을 통해 부산 메트로 1호선 및 2호선으로 환승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보면 좋은글